GH, 교통약자 안전시스템 표준안 구축 전면 시행
상태바
GH, 교통약자 안전시스템 표준안 구축 전면 시행
  • 박노훈 기자
  • 승인 2021.04.27 10:2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 장애인 주차유도 사인물, 주차구역 헬프콜 설치
공동주택 교통약자 안전시스템 그래픽.(사진=GH)
공동주택 교통약자 안전시스템 그래픽.(사진=GH)

[수원일보=박노훈 기자] GH는 교통약자에 대한 재난․안전 지원시스템을 강화하고 장애인의 이동권을 보장하기 위해 GH에서 시행하는 공동주택에 교통약자 안전시스템을 구축하여 전면 시행한다고 27일 밝혔다.

「교통약자 안전시스템」이란 장애인이 주차설비에 쉽게 접근하고 비상시 관리자에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주차시스템을 말한다.

GH는 공동주택 내의 주차유도 사인물에 교통약자 표시를 추가하여 장애인이 전용 주차공간을 시스템적으로 접근할수 있도록 했다.
 
또한 장애인들이 주차중 발생하는 비상상황에 대처하고 생활불편 사항을 해소할 수 있도록 통화가 가능한 ‘CCTV 연동형 헬프콜’을 설치했다.

이헌욱 GH 사장은 “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를 기반으로 공정가치 실현을 통해 도민의 삶의 질을 높이고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