새롭게 단장한 의왕시 레솔레파크로 오세요.
상태바
새롭게 단장한 의왕시 레솔레파크로 오세요.
  • 정준성 기자
  • 승인 2021.05.03 10:4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야간경관 조명을 설치하여 밤에도 사람들이 찾을 수 있는 공원
-클래식 음악을 들으면서 산책과 휴식을 즐길수 있는 휴식처로 변신
새롭게 단장하고 방문객 맞을 준비를 끝낸 의왕시  레솔레파크 전경(사진=의왕시)
새롭게 단장, 방문객 맞을 준비를 끝낸 의왕시 레솔레파크 전경(사진=의왕시)

[수원일보=정준성 기자] 의왕시 월암동에 위치한 레솔레 파크가 새롭게 단장하고 방문객 맞을 준비를 끝냈다.

레솔레파크는 2002년부터 조성된 공원으로 습지 및 수생식물, 왕송호수를 찾는 철새까지 다양한 인프라를 갖췄으며, 최근 5년동안 레일바이크, 스카이레일, 캠핑장, 왕송호수 순환 탐방로 등 복합적인 공간을 갖추어 유망 관광지로 각광 받고 있는 핫플레이스다.

 시는 이같은 공간을 더욱 업그레이드시켜 주민들에게 제공 한다는 계획아래  토피어리 조형물 배치, 사계절화단 조성 등 재정비하여 이번에  리모델링을 완료한것이다.

특히 이번 리모델링의 가장 큰 변화는 미활용 부지와 유휴지의 공간을 과감하게 변경하여‘소풍’이라는 주제로 공모된 14개 작품을 공원 내에 조성한 부분이다.

또한 야간경관 조명을 설치하여 밤에도 사람들이 찾을 수 있는 공원으로 변모시켰고, 클래식 음악을 들으면서 산책을 즐기며 편안하게 쉴 수 있는 휴식처를 만들었으며, 이용자의 안전과 편의 도모를 위해  CCTV와 WIFI를 확대 설치해 시민편의 공원으로 조성한것이 특징이다.

김상돈 의왕시장은“5월에 개최하려던 경기정원문화박람회가 코로나19로 아쉽게 취소되었지만, 리모델링 된 레솔레파크가 시민들에게 안식과 휴식의 공간으로 거듭나 의왕시를 알리는 명소가 되길 바란다.”고 말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