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영화 아주대병원 교수, 대한에이즈학회 회장 취임
상태바
최영화 아주대병원 교수, 대한에이즈학회 회장 취임
  • 신은섭 기자
  • 승인 2021.11.26 10:4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최영화 신임 대한에이이즈학회 회장.
최영화 신임 대한에이이즈학회 회장.

[수원일보=신은섭 기자] 최영화 아주대병원 감염내과 교수가 최근 개최된 ‘2021 대한에이즈학회 학술대회’에서 대한에이즈학회 회장으로 취임했다. 임기는 이달부터 오는 2023년 10월까지 2년이다.

대한에이즈학회는 지난 2007년 창립 이후 2019년 국내 HIV/AIDS 관련 전문 학술단체로 자리매김했다. 

에이즈는 개선된 진단법과 다양한 신약 개발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신규 감염이 감소 추세지만, 국내에서는 아직 매년 1000명 이상의 환자가 발생하고 있다. 

이에 대한에이즈학회는 에이즈에 관한 의학발전과 국민 건강 증대를 위해 활발한 연구 및 학술활동을 펼치고 있다.

최 교수는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99년부터 아주대학교 의과대학에서 근무하고 있으며, 현재 감염내과학교실 주임교수 및 임상과장, 아주대병원 감염관리실장을 맡고 있다. 전문진료분야는 감염질환 및 에이즈, 예방접종, 발열로, 국내 감염질환 분야의 임상 및 연구활동을 이끌어 왔다. 

특히 코로나19 발생 이후에는 코로나19 중증환자치료 및 경기도 감염병 임상시험 연구 수행 네트워크 구축에 주력하고 있다.